본문 바로가기
대구MBC NEWS대구MBC NEWSTODAY대구MBC 단신대구MBC 경제

상반기 대구 경제지표 상승…코로나19 기저효과

올해 상반기 대구지역의 전반적인 경제 지표가 지난해보다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구상공회의소가 발표한 '2021년 상반기 지역경제 동향 분석' 자료를 보면 산업활동 부문에서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광공업 생산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9% 증가했습니다.

같은 기간 서비스업 생산은 지난해보다 2.8%, 건설 수주액 누계는 4조 7천 330여억 원으로 22.3% 각각 증가했습니다.

민간 소비 부문에서 대형소매점 판매액은 1년 전보다 23.9%, 신용카드 사용액은 11.6% 증가했습니다. 

금융 부문에서 예금은 58조 3천 804억 원으로 지난해 말보다 2.1%가, 대출은 93조 천 408억 원으로 5.0%가 각각 증가했습니다.

대구 상의는 코로나19 기저 효과 영향 등으로 대구지역의 상반기 경제 지표가 상승한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박재형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