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구MBC NEWS대구MBC 날씨

R]펄펄 끓는 가마솥더위, 대구,경북 폭염특보

◀앵커▶

오늘 대구와 경북지역은 폭염특보가 확대, 강화됐습니다.

당분간 33도 안팎을 넘나드는 폭염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돼 온열 질환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자세한 날씨 유하경 기상캐스터입니다.


◀유하경▶기상캐스터

오늘은 더위가 가장 심하다는 절기 ‘대서’입니다. ‘대서’라는 이름에 걸맞게 오늘도 찜통더위가 예상됩니다. 

현재 대구와 경북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중인데요. 특히 폭염경보가 내려진 김천과 의성 한낮기온 무려 35도까지 오르겠습니다.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지역들도 33도를 웃도는 무더운 날씨가 예상됩니다.

당분간은 폭염의 기세가 꺾이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가급적 야외활동을 자제해주시고 수분섭취와 함께 건강관리에 신경 써주시는게 좋겠습니다. 

요즘 더워도 너무 덥죠. 밤에는 열대야가, 낮에는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현재 대구의 아침기온 24도 안동 20도, 청송은 18도로 시작하고 있습니다.

낮에는 대구 34도, 안동 32도까지 오르겠고요, 청송은 아침보다 10도 이상 오르면서 낮 기온이 31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습도가 높아 체감온도는 더 높겠고요, 불쾌지수 역시 높겠습니다.

오늘도 더위 대비를 잘하시는게 좋겠습니다. 이번 주 내내 볕이 강한 가마솥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