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코로나19 여파로 대구 여성 고용률 크게 줄어

코로나 19가 확산했던 올해 상반기 대구 지역 여성 고용률 감소폭이 7개 광역시 중 가장 컸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구여성가족재단이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지난 2월부터 5월까지 여성 고용률은 45.2%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4%포인트 줄었습니다.

전국 평균 0.6%포인트에 비해 5배 이상 감소폭이 컸고, 광역시 중에서도 고용률이 가장 많이 줄었습니다.

여성 비경제활동인구도 57만 2천 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9% 늘어, 광역시 가운데 가장 높은 증가세를 보였습니다.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로 가사와 돌봄 부담이 커지면서 여성의 구직 활동 자체가 줄었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손은민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