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코로나 전담 '영주적십자병원' 손실 보전 촉구

올해 상반기 코로나 전담병원에 지정돼 28억 원의 손실을 본 영주적십자병원의 보상 문제가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습니다.

국민의힘 박형수 의원에 따르면 영주적십자병원의 손실금 가운데 복지부에서 10억 원, 대구시에서 8억 원을 지원받았지만, 나머지 10억 원은 병원이 떠안아야 하는 상황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박 의원은 지방의료원의 경우 행안부 특별교부세만 25억 원씩 지원받았다며 영주시민 혈세로 적자를 보전하는 일이 없도록, 정부 차원의 보상을 재자 촉구했습니다.
홍석준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