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낮TV]장애인 투표불편 여전

◀ANC▶ 제 16대 대통령선거가 한 달도 남지않았습니다.

선관위가 정한 투표소 예정지가 2층인 곳이 많아 장애인들의 불편은 이번 선거에도 여전할 것으로 보입니다.

안동 이호영 ◀END▶













◀VCR▶ 2층 사무실이 투표소로 예정된 안동시 한 새마을금고건물입니다.

이 건물의 1층 높이는 다른 건물보다 높아 실제는 3층이나 마찬가집니다.

승강기도 없어 장애인들이 과연 이 계단을 아무 탈없이 올라갈 지가 의문입니다.

선거때마다 이곳은 투표소로 이용돼 왔고 이번 대통령선거에도 마찬가집니다.

안동지역만도 이러한 투표소가 9곳으로 전체 투표소의 12%입니다.

영주도 16%인 8군데의 투표소가 2층이나 지하에 설치될 것으로 보이고 전국적으로는 천 300여군데에 달합니다.

◀INT▶권영하/안동시지체장애인협회장 --투표하지말라는 것과 같다.참정권보장 안돼.

선관위는 해당 투표구안의 건물을 빌리다보니 마땅한 장소를 찾기가 어렵다고 해명합니다.

◀INT▶김연기/안동시선관위 관리계장 ---투표도우미를 두고 불편 줄인다..

장애인들에게 부재자투표가 권장되고 있지만 부재자 신고도 해당 읍면동사무소에 본인이 직접 가야하는 불편이 있어 이마저도 쉽지않습니다.

(s/s)장애인들은 선거법에 참정권이 보장될 수 있도록 법 개정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평등하게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는 선거가 바로 공명선거의 첫번째 척도가 될 것입니다.

MBC뉴스 이호영
이호영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