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대구시, '대구코로나' 등 혐오 조장 용어 사용에 강력 대응

일부 언론의 '대구코로나' '대구발코로나' 등 부적절한 용어 사용에 대해 대구시가 강력 대응을 시사하며 언론에 적절한 용어 사용을 촉구했습니다.

대구시 채홍호 행정부시장은 오늘 오전 코로나19 상황에 대한 브리핑에서 "일부 언론이 대구의 코로나19 진행 상황을 묘사하며 '대구코로나' '대구발코로나' 등의 자극적이고 대구에 대한 혐오를 조장할 수 있는 용어를 사용하고 있다"며 WHO의 권장 용어인 '코로나19' 등의 용어를 사용해 줄것을 촉구했습니다.

또 이런 무분별한 용어 사용이 계속된다면 대구시민들의 명예를 지키기 위해 법적 대응 등 강력한 조치를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일부 언론의 부적절한 용어 사용에 대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대구코로나' 등의 용어 사용을 금지시켜달라는 청원을 비롯해 이와 비슷한 청원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습니다. 


도성진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