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태풍 '하이선'으로 소방본부 신고 3백여 건 접수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대구와 경북지역에도 크고 작은 피해가 나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대구시 달성군 현풍읍에서 나무가 쓰러져 도로를 덮쳤고, 가창면에서는 시내버스 바퀴가 배수로에 빠져 승객 5명이 구조되는 등 대구소방본부에는 오전 11시까지 30여 건의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경북소방본부에는 인명 구조 50여 명, 주택과 도로 침수, 토사 유출 등 안전 조치와 관련된 신고 280여 건이 접수돼 구조 활동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윤영균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