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자격 미달 달서구의원, 의장단 사퇴해야"

우리복지시민연합이 성명을 내고 "달서구의원 세 명의 의장단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복지연합은 "업무추진비 유용 의혹을 받는 구의원과 전반기 의장 선거에서 돈 봉투를 건넸다가 벌금 5백만 원을 선고받은 의원, 다른 구의원의 5분 발언을 가로챘던 의원이 각각 부의장과 상임위원장에 선출됐다" 라고 주장하며 즉각 사퇴를 요구했습니다.

"달서구의회는 이 같은 문제가 제기됐지만 윤리특별위원회에 회부하기는커녕 당사자들을 의장단에 선출했다"며 "스스로 공범임을 자임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윤영균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