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대구서 60대 구청 직원 말벌에 쏘여 숨져

어제 오후 1시쯤 대구 서구 비산동의 한 야산에서 제초작업을 하던 구청 기간제 근로자 61살 A 씨가 말벌에 쏘여 숨졌습니다.

경찰은 A 씨가 낫으로 풀을 베던 중 벌집을 건드려 사고가 난 것으로 보인다며 현장에 있던 동료 직원 진술을 바탕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소방청에 따르면, 최근 3년간 31명이 벌에 쏘여 숨졌습니다.
손은민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