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대구·경북 3월 평균기온 48년 만에 가장 높아

지난달 대구·경북 평균기온은 48년 만에 가장 높았고, 강수량은 역대 네 번째로 많았습니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따뜻한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지난달 대구·경북 평균기온이 평년보다 2.9도 높은 9.1도를 기록해 관측 지점을 대폭 늘린 1973년 이후 가장 높았습니다

최고기온도 평년보다 2.8도 높은 15도, 최저기온도 2.7도 높은 3.4도를 기록해 가장 높았습니다.

기압골과 저기압의 주기적인 영향으로 지난달 강수량은 100.6밀리미터로 1973년 이후 네 번째로 많았습니다.
박재형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