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R]"누구든 가져가 드세요"‥ 마을 공유 냉장고

◀ANC▶
대구 달서구에
조금 특별한 냉장고가 생겼습니다.

이웃과 나누고 싶은 식자재나 음식을
자유롭게 넣어 놓고,
누구든 필요한 만큼 가져가 먹을 수 있는
'마을 공유 냉장고' 인데요.

혼자 사는 어르신이나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아이들같이
코로나 19로
더욱 힘들어진 이웃을 위해 마련됐습니다.

손은민 기자입니다.
◀END▶



◀VCR▶

한 여성이 조그맣게 포장된
과자와 음료를 냉장고에 넣어 놓고 갑니다.

이번엔 아이가 오더니,
냉장고에서 양상추와 맛살을 꺼내 갑니다.

문에는 "누구나 음식을 넣고,
가져다 드시라"는 문구가 붙어있습니다.

달서구에 생긴 마을 공유 냉장고입니다.

이웃과 나누고 싶은 식자재나 음식을
주민들이 자유롭게 넣어 놓으면,
누구든 필요한 만큼 가져가 먹으면 됩니다.

◀SYN▶
"할머님도 건강하시고, 자주 이용해주세요."

사회적 거리 두기로 끼니를 걱정하는 일이
더욱 잦아진 주민들을 위해
구청과 동네 협동조합이 아이디어를 냈습니다.

◀INT▶박영숙/달서구청 평생교육팀장
"학생들과 독거노인들에게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는 나눔 사업입니다. 코로나 시대에 멀어진 이웃과의 사이를 다시 연결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한 달에 한 번씩은
공유 냉장고에 있는 재료로 함께 요리를 해
나눠 먹는 이른바 공유 밥상도 차립니다.

◀SYN▶
"(함께 만든) 맛있는 샐러드, 집에 가져가서
가족들과 함께 나눠 먹는 거예요, 알겠죠?"

구청은 먹을 거리를 꾸준히 기부해 줄
단체나 개인을 찾고 있고 있습니다.

MBC뉴스 손은민입니다.
손은민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