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검찰, '고 최숙현 선수 폭행' 감독 징역 9년 구형

검찰이 고 최숙현 선수를 폭행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경주시청 철인 3종 경기팀 감독 김 모 씨에게 징역 9년을 구형했습니다.

주장 장 모 씨에게는 징역 5년, 선배 선수 김 모 씨에게는 징역 8개월을 구형했습니다.

이들은 오늘 열린 재판에서 "반성하며 고인이 된 최숙현 선수에게 미안하다"고 진술했습니다.

운동처방사 안 모 씨에 대한 구형은 다음 달 2일로 예정돼 있습니다.
윤영균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