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R]대선 사전선거운동 기승

◀ANC▶ 대통령 선거가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오면서 대구·경북지역에서도 사전선거 운동이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특히 후원회와 관련한 불법선거운동이 곳곳에서 벌어지고 있습니다.

윤영균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VCR▶ 대구시 야구협회장 65살 구모 씨는 대구시 초,중,고 야구부 감독 14명에게 이회창 후보 후원회 가입신청서를 돌렸습니다.

많게는 일인당 100장씩 모두 천여 장이나 됩니다.

후원비는 만 원에서 오천만 원 사이였으며, 가입신청를 받은 야구 선수 부모들 가운데 100여 명은 벌써 가입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INT▶대구시 야구협회 관계자 "그게 꼭 강제성이 아니고, 타진을 한 번 해보고 희망하는 사람 있으면 후원회 가입을 할 사람 있으면 하라고..."

경찰은 구 씨를 선거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새천년 민주당은 지난 월요일부터 후보 단일화를 설명하는 노무현 후보의 음성메시지를 전국의 휴대전화 소지자들에게 보냈습니다.

메시지 내용은 노무현 후보의 지지를 부탁하는 내용이었고, 한 통에 만 원씩 하는 ARS 후원 전화번호도 함께 안내했습니다.

◀INT▶임모 씨/대구시 대곡동 "(통화버튼을) 바로 누르니까 노 후보가 그런 얘기를 하더라구요 -새천년 민주당에는 가입하신 적이 없습니까? 전혀 그런거 없습니다."

대구시 선거관리위원회는 당원이 아닌 사람들에게도 메시지가 보내진 것 같다면서 사전선거운동 혐의로 조사하고 있습니다.

(s/u)경찰과 선거관리위원회는 선거일이 다가오면서 불법 선거운동이 갈수록 심해질 것으로 보고 단속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MBC뉴스 윤영균입니다.
윤영균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