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R]대구에서 생환 성공 홍준표

◀ANC▶ 미래통합당이 석권한 대구· 경북에 유일한 무소속 당선인이 있습니다.

전임 당 대표를 지내고 대통령 선거까지 출마했던 홍준표 후보인데요.

통합당 공천을 받지 못해 탈당한 뒤 대구로 지역구를 옮겨 출마했는데 개표 내내 접전을 펼친 끝에 어렵게 당선됐습니다.

보도에 손은민 기자입니다. ◀END▶

◀VCR▶ 홍준표 당선인은 출마 지역구로 맨 처음, 고향인 창녕·밀양을 선택했습니다.

험지 출마를 두고 당내 갈등을 빚다 양산으로 물러섰지만, 양산마저 공천 배제당하자 무소속 대구 출마란 승부수를 던졌습니다.

◀INT▶ 홍준표/3월 12일 대구 출마 선언 "이제는 대구에 천막을 차리러 가니 대구는 천막이 아니라 콘크리트 집을 지으러 갑니다. 이게 유랑극단 선거를 하고 있는 생각이 듭니다."

우여곡절 끝에 대구로 온 지 한 달 만에 치른 선거는 만만치 않았습니다.

견고한 통합당 지지세에 출구조사에서는 이인선 후보에게 3% 포인트 가량 뒤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개표 내내 대구·경북에서 유일하게 접전을 펼치다 가장 늦게, 새벽 3시를 넘어 당선이 확정됐습니다.

대구경북에서는 통합당 소속이 아닌 유일한 당선입니다.

선거 전부터 공언해온 대권 도전 의사를 다시 한번 언급했습니다.

◀INT▶ 홍준표/당선 소감 "수성 을과 대구시를 바꾸고 대한민국을 바꾸는데 전력을 다하고 당으로 즉시 돌아가서 야당을 새롭게 만드는데 전력을 다하겠습니다."

대통령 탄핵이란 초유의 사태 가운데 치른 대선에서 실패를 맛봤던 홍준표 당선인은 극적으로 되돌아와, 무너진 야당 재건과 대권 재도전을 선언했습니다.

mbc뉴스 손은민입니다.
조재한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