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예배 중 목사 비판 막으려던 변호인 벌금형

대구지방법원은 교회 예배 중 목사를 비판하려는 사람을 막으려다 예배 방해 혐의로 기소된 변호사에게 벌금 백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대구지역 교회 담임목사의 변호인으로 일하던 변호사는 지난해 8월 주일 예배 중 교회 최고 의결기구인 당회 관계자가 목사의 부적절한 처신에 대해 발표하려고 하자 소리치면서 발표문을 빼앗으려고 몸싸움을 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재판부는 "예배 주관자에게 미리 양해를 구하거나 발언권을 얻지 않은 상태에서 강단에 난입해 소란을 피운 만큼 예배 방해 행위에 해당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윤영균

최신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