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대구MBC NEWS

민주당·정의당 "보좌관 사표로 끝내서 안돼"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은 보좌관 골프 회동에 대해 권영진 시장이 강도 높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동참을 주장하면서 정작 자신의 주변은 돌아보지 못했다며 깊은 유감을 나타냈습니다.

민주당은 일부 공무원들의 연이은 도덕적 해이는 시장 책임이라며, 보좌관 사표처리로 끝낼 것이 아니라 자성의 계기로 삼으라고 촉구했습니다.

정의당 대구시당도 시민을 잠재적 범죄자 취급한 마스크 착용 행정명령 등 권위주의시대 행정태도가 측근에게도 영향을 미쳤다며, 보좌관이 누구와 어떤 목적으로 골프 모임을 했는지 사실관계를 밝히라고 주장했습니다.
조재한

선택된 뉴스들